콘텐츠바로가기

검색폼

전체

김미경의 인생미답 _살다 보면 누구나 마주하는 작고 소소한 질문들

도서이미지

저자 및 역자명: 김미경

출간일/가격: 2016.05.10 정가: 15,000

ISBN: 9788947540926

도서 구매 사이트 교보문고 YES24 알라딘 인터파크

책소개

스타 강사 김미경, 3년 만의 신작
당신과 나누고 싶은 속 깊은 인생 이야기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답은
나를 지독하게 사랑하는 힘

3년 만에 언니가 돌아왔다! 베스트셀러《꿈이 있는 아내는 늙지 않는다》《아트스피치》《언니의 독설》《드림 온》《살아 있는 뜨거움》 등으로 꿈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들려줬던 김미경 원장이, 이번에는 삶에서 만난 작고 소소한 질문에 대해 함께 얘기해보자며 우리에게 말을 걸어왔다. 
하루하루 살다보면 편하게 차 한 잔하며 꿈과 행복에 대해 신나게 수다를 나누고 싶을 때가 있다. 어쩔 때는 삶이 부대끼고 인간관계가 힘에 부쳐 희망과 위로가 절실할 때가 있다. 혹은 그날그날 닥치는 가슴 철렁한 문제에 대해 문득 누구에게라도 묻고 싶어질 때가 있다. 그것은 김미경 원장도 크게 다르지 않았다. 자신에게 일어났던 일들과 주위의 사건들을 보며 고민하고, 질문했다. 그리고 곰곰이 생각하며 답을 찾아보고자 했다. 
그녀는 오랫동안 데리고 살아온 고민과 나름의 생각을 모두와 공유하고 싶었다. 그래서 자신이 느낀 것들을 일주일에 한 번, 매주 화요일마다 나지막한 목소리로 <김미경의 있잖아…>라는 이름으로 유튜브에 올리기 시작했다. 약 3년간 계속된 그녀의 이야기는 모이고 모여, 어느새 100개의 이야기가 되었다. 100개의 이야기는 곧 김미경 스스로 자신에게 해주고 싶은 진심이었다. 그래서였을까. 그녀의 목소리에 35만 명의 카카오스토리 플친들이, 160만 명의 청취자가 귀 기울이며 공감했다. 
신간《김미경의 인생미답》은 <김미경의 있잖아…> 중 화제를 모았던 54개의 이야기와 16개의 새로운 이야기를 더해 총 70개의 삶의 작은 이야기를 책으로 모았다. 제목 ‘인생미답’의 ‘미’는 ‘아름다울 미(美)’다. 저자가 말하는 인생의 아름다운 답은 무엇일까? 그것은 바로 ‘나를 끝까지 사랑하는 힘’이다. 자신을 온전히 사랑할 줄 아는 사람만이 삶의 소소한 문제까지도 외면하지 않고, 끝까지 직시하고 들여다볼 수 있다. 그리고 스스로를 위한 답을 찾아낼 수 있다. 자신을 사랑할 때 비로소 찾을 수 있는 답, 그것이 자신을 위한 답이자 가장 아름다운 답이다. 이 책은 바로 ‘나를 지독히 사랑하는 법’을 알려주는 책이다.


삶의 소소한 문제들을 외면하지 않고,
끝까지 들여다보고, 자신을 위한 답을 찾아내는 것
35만 명의 카스 친구들, 160만 명의 청취자가 공감한 그녀의 이야기

“일이 너무 하기 싫은데 어떻게 해야 하나요?”
“취준생인 딸에게 어떤 말을 해줘야 할까요?”
“사람에게 실망했을 때, 어떻게 마음을 추슬러야 할까요?”

우리는 매일 살면서 여러 가지 문제와 사건을 접한다. 사람 사는 게 그렇듯이, 살다 보면 굳이 심각하게 묻지 않아도 매일매일 사건이 생긴다. 개중에는 남들이 보기에 작고 소소한 듯 하지만 나에게는 태산 같은 문제도 있다. 또는 스스로도 별일 아닌 듯하여 대충 참아 넘겼건만, 나도 모르는 사이 내 마음 깊은 곳을 마구 헤집고 생채기를 내는 문제도 있다. 김미경 원장은 우리에게 넌지시 묻는다. 
“있잖아요, 사소한 일이라고 대충 묻고 대충 답하면 문제가 없어지나요?”
그녀는 아무리 작은 문제라도 쌓이고 쌓이면 답할 수 없는 지경에 이르니, 자신의 문제와 감정을 그냥 받아들이는 것에 그치지 말고 끝까지 들여다보고 자신을 위한 답을 내보라고 조언한다. 그녀가 그러했듯이.
행복과 불행, 꿈과 일상, 가족, 인간관계, 인생공부…, 이렇듯 당신의 머릿속에 문득 떠오르는 삶의 작고 소소한 질문들이 있을 것이다. 그럴 때마다 쪼~금 먼저 살아본 옆집 언니 김미경이 애정 가득 담아 당신과 나누고 싶었던 속 깊은 이야기를 《김미경의 인생미답》에서 풀어낸다. 
“살면서 마주치는 소소한 질문들… 우리 함께 이야기해 볼래요?”
이 책은 하소연이나 투정, 기쁨과 슬픔, 부모님과 자녀에 대한 고민, 그밖에 살면서 누구나 마주하게 되는 크고 작은 질문들에 대해 편하고 따뜻하게 이야기하는 소통의 공간이 될 것이다. 옆집 언니 김미경이 꺼내놓는 친근한 에피소드에 공감하다보면 어느새 독자는 자신을 사랑하는 법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그리고 인생의 아름다운 답에 촉촉이 젖어들게 될 것이다. 

저자소개

지은이 | 김미경

1964년 충북 증평의 양장점집 딸로 태어났다. 어렸을 때부터 남의 말 안 듣고 말대꾸 잘하는 아이로 동네에서 유명했다. 집 근처의 대학을 나와 음악선생이 되라는 부모의 강요에 단식투쟁으로 맞선 끝에 꿈꾸던 연세대학교 작곡과에 진학했다. 졸업 이후 부모에게 물려받은 타고난 부지런함과 억척스러움으로 작은 피아노 학원을 크게 키우다 우연히 만난 ‘강사’라는 직업 덕택에 새로운 꿈길에 접어들었다. ‘음대 나온 여자가 무슨 강의냐’라는 세간의 편견을 깨기 위해 매일 밤을 새며 공부하고 강의에 쓸 에피소드를 얻기 위해 발로 뛰며 사람들을 만났다. 그렇게 매일 20여년간 조금씩 자신의 꿈을 키워나간 덕에 53살이 된 지금은, 수많은 이들의 ‘꿈 스승’ 노릇을 하며 살아가고 있다.
그것이 가능했던 것은 스스로에게 묻는 ‘작은 습관’ 때문이다. 그녀는 매일 아침, 스스로에게 질문을 던지고 그 답을 찾을 때까지 부지런히 몸을 움직였다. 힘겨운 불행과 고통이 와도 그 답을 남에게 묻지 않고 끝까지 스스로에게 구했다. 최근에는 철학과 과학 공부를 통해 자신 안의 ‘또 다른 존재’를 발견하고 순환하는 삶의 원리를 이해하기 시작했다. 그런 작지만 소중한 깨달음들을 <김미경의 톡앤쇼>, <김미경의 있잖아…>, <김미경의 파랑새> 등을 통해 청중들에게 전하고 있다. 《꿈이 있는 아내는 늙지 않는다》《아트스피치》《언니의 독설》《드림 온》《살아 있는 뜨거움》 등의 베스트셀러를 펴냈으며, 오늘도 수많은 독자들과 따뜻한 교감을 나누고 있다.

 ․ 카카오스토리 story.kakao.com/ch/kimmikyung

목차

1부. 나를 아끼는 작은 시작들
세상에서 가장 쓸 만한 건 나다
내 상처의 주인이 된다는 것
이게 행복한 거 맞아?
‘오늘’을 먼저 사랑하세요
하기 싫을 땐 어떻게 하나요?
자존감이 낮아지지 않았나요?
남을 돕는 것이 나를 돕는 것
내 몸에게 미안해
내가 가장 친해야 하는 사람
용기있는 운명을 살아내다
나만의 ‘로망’을 이루는 법
가장 좋은 시절은 아직 오지 않았다
나 자신을 사랑하기
운명이 기회가 된다
주름은 삶의 훈장입니다
불행도 내 편이다
살아낸 자격증

2부. 소소한 일상 속에 꿈이 숨어 있다
힘들 때일수록 내가 가진 희망 하나
새해 계획 세우는 세 가지 방법
지금 자리가 나에게 맞는 걸까요?
모르고 시작해도 괜찮아요
창의성은 움직이는 만큼 커진다
미래에 대한 확신이 뭐예요?
세상에 아까운 꿈은 없다
너무 아끼지 마세요
진정으로 쉰다는 것은
선행후명(先行後名)
꿈은 자기 배려다
당신만의 ‘귀여운 시간’을 즐겨보세요
‘살아 있음’을 증명한다는 것
생명의 꿈이 가장 소중하다
귀찮아서 놓치는 것들
꿈은 인쇄소에서 탄생한다
꿈의 스포츠카를 타 보세요

3부. 가족은 나를 지탱하는 힘
엄마, 오늘도 똑같이 멋있어
서툰 엄마, 서툰 자식
자식을 내려놓는다는 것
알아주는 말만으로도 힘이 돼요
엄마를 사랑하는 또 하나의 방법
스트레스가 허기를 불러와요
사회 첫출발을 앞둔 딸에게
시간차만큼 거리 좁히기
당당하게 자신의 시간을 살아요
생명의 시간을 존중해주세요
내 삶이 진행되지 못할 이유란 없어요
사랑은 책임감이죠
인간관계의 어려움
우리 애가 철들었어요
양면 색종이를 뒤집어 보세요
요즘 권태롭지 않으세요?
한 번도 안 살아본 오늘
가장 자연스러운 나로 살아간다는 것

4부. 나이 들어 하는 공부가 진짜 공부다
높이와 깊이
책장 앞에 서성거려 보세요
인생은 잘한 거 반, 못한 거 반입니다
나만의 공부를 시작해보세요
이겨내려면 기다리세요
들여다보는 힘, 내관력
남들과 비교하는 마음에 지친다면
인생의 선택에 필요한 기준이란?
서수적으로 중첩돼가는 인생
바꾸려 하지 말고 쌓아보세요
사는 거, 힘들 수밖에요
남에게 묻지 마세요
시간 속으로 내 몸을 던져보세요
내 안에 두 명 있다
나이 든 몸에 어울리는 일
삶은 1과 –1 사이에서 움직인다
직선 안에 수많은 곡선이 숨어있어요

서평

관련동영상